본문 바로가기

Microsoft Kinect4

Gaming with Display + Buttons Wii도 그렇고 Kinect도 그렇고, 요새 재미있는 UI가 죄다 게임 쪽에서 나온다는 데에는 이견이 없을 것같다. 심지어 iPad에 적용된 (멀티)터치도 뭔가 심각한 어플리케이션에 적용되는 경우보다 게임에서 제대로 활용되는 경우가 훨씬 많아 보인다. 그러니 게임쪽의 소식에서 눈을 뗄 수가 없는데(절대로 업무적인 관심이다!), 엊그제 도착한 메일에 재미있는 물건이 소개되어 있었다. "세계 최초의 진정한 게임용 노트북"이라는 홍보문구를 달고 나온 이 Razor Blade라는 놈은, 게이밍 하드웨어로 잔뼈가 굵은 Razor사의 제품이다. 그동안은 그저 반응이 빠르고 정확한 마우스/키보드를 만들어서 인기 좋은 게임 브랜드를 입혀 팔아왔는데, 얼마 전에 뭔가 게임콘솔 같은 요상한 물건을 컨셉 디자인이라고 내놓더.. 2011. 8. 31.
Open-source Hardware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운동의 사고방식을 이어받은, 오픈소스 하드웨어라는 움직임이 있다. 내가 처음 접한 것은 작년 TED 강연을 통해서인데, 주로 어떤 물건의 입체 CAD 도면을 인터넷을 통해서 공유하고, 다운로드 받은 도면을 저렴한 3D 프린터를 이용해서 제작하는 것에 대한 것이다. 강의 자체는 길고 지루하지만, 이 운동을 주도하고 있는 Reprap.org 프로젝트 홈페이지에서 찾아볼 수 있는 아래 동영상은 훨씬 흥미로운 내용을 담고 있다. 결국 이런저런 물건들이 공장에서 만들어져서 집앞 가게까지 오기를 기다렸다가 제조원가보다 비싼 유통마진을 주고 구입하는 대신, 인터넷에서 다운로드 받아서 직접 만들어 쓸 수 있다는 거다. 옷걸이 같은 물건이야 그 정성이면 직접 손으로 깎아 만드는 게 더 낫겠다 싶지만,.. 2011. 8. 16.
3D "Recording" on Nintendo 3DS 닌텐도에서 NDS, NDSi의 후속으로 parallex barrier를 덧씌워서 맨눈으로도 입체영상을 볼 수 있게 해주는 게임기 Nintendo 3DS를 곧 출시한다고 한다. 기술의 잠재력을 십분 발휘하는 능력이 있는 닌텐도지만, 이번의 입체영상 적용에 대해서는 조금 무리라는 생각이 들었는지 깊이감을 사용자 임의로 조절할 수 있는 슬라이더(3D Depth Slider)를 장착하고 6세 이하 어린이의 입체영상 관람에 대해서 경고문구를 삽입하는 등 소심한 행보를 보이고 있다. 모바일 기기에서 이 방식의 3D 화면을 구현한 게 이번이 처음은 아니지만, 그래도 풍부한 컨텐츠를 보유하고 있는 닌텐도의 움직임이니만큼 주목하게 되는 건 어쩔 수 없다. 그래서 관련된 뉴스가 나오면 뒤적이게 된다. 입체영상을 적용한 게.. 2011. 1. 18.
UX Design on KINECT 지난 몇 개월간 키넥트 플랫폼을 이용한 게임개발 프로젝트에 참여하면서 UI 설계를 담당했다. 인터넷 상의 리뷰를 보면 사용자들은 비교적 긍정적인 인상을 많이 받고 있는 것 같지만, 새로운 UI를 설계하려는 입장에서 마이크로소프트의 담당자들과 이메일을 주고받다보면 역시 새로 상용화된 기술답게 나름의 제약점이 많다. 홍보되는 것처럼 "사용자의 동작을 입체적으로 인식"한다고 하기에는 조금 기술적인 어폐가 있고, 일반적인 동작 UI 디자인 가이드라인 외에도 적외선 거리인식 센서의 입력값과 카메라를 통한 영상처리 결과가 키넥트 시스템을 통해서 어떻게 조합되는지를 이해하고 그에 맞춰 동작입력을 선택하는 게 중요하다고 하겠다. ... 쓰고보니 당연한 소리를. ;ㅁ; Kinect 센서의 구성이나 특성에 대해서는 예전의.. 2011. 1. 16.